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한샘, 가을 결혼시즌 앞두고 신혼가구 신상품 출시-넓고 밝은 색상·소재 디자인 변화

기사승인 2019.08.23  11:15:59

공유
default_news_ad2

[테크홀릭] 종합 홈 인테리어 전문기업 ㈜한샘(대표이사 최양하)은 23일 가을 결혼 시즌을 앞두고 신혼 고객을 위한 침대, 소파, 드레스룸, 서재 등 가구 신상품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한샘은 신혼부부의 집이 온전한 휴식과 대화의 공간으로 만드는 것에 초점을 맞춰 신상품을 개발했다. 침실은 ‘호텔식 인테리어’, 거실은 ‘홈카페형 인테리어’를 주제로 꾸몄다.

한샘은 상대적으로 작은 평형대에 거주하는 신혼 고객들을 위해 좁은 집을 넓고 밝아 보이게 하는 것에 중점을 뒀다. 장식적인 요소를 최소화한 모던 스타일 디자인에 깔끔한 느낌의 흰색과 회색을 주로 사용했다.

또, 신혼부부의 취향에 맞춰 가구 소재도 다양하게 적용했다. 열과 스크레치에 강한 ‘세라믹’, 자체 복원 기능이 있는 ‘페닉스’ 등 기능성 신소재들이 눈길을 끈다.

한샘은 호텔식 인테리어를 선호하는 신혼 고객들을 위한 신상품도 출시했다.

한샘 ‘유로 502 네스트 오크 침실세트(사진=한샘)

‘유로 502’ 침대는 서랍장, 화장대, 벽판넬 등 가구 단품을 패키지로 구성해 호텔 침실처럼 통일성 있는 공간을 연출한다. 무드조명, 핀조명 등 간접조명은 호텔 같이 아늑한 분위기를 만들고 휴대폰 충전 및 전자기기 사용을 위한 USB 포트가 있어 기능성 호텔 침대의 모습을 갖췄다.

색상은 호텔스타일에서 모티브를 얻은 두 가지로 출시한다. 내추럴 호텔스타일에서 영감을 받은 ‘네스트 오크’, 세련된 모던 호텔스타일의 ‘글레드 그레이’ 색상 중 선택 가능하다.

한샘은 ‘사계절 침실라이프’라는 컨셉으로 매트리스 브랜드 ‘포시즌’을 선보인다. 지난해 하반기 출시한 ‘포시즌 유로6’ 매트리스가 올해 상반기에만 2만여개가 판매되고 오프라인 매장 매출 1위를 달성하는 등 고객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자, 전문브랜드로 새롭게 선보이게 된 것이다.

‘포시즌 유로6’ 매트리스는 탈부착이 가능한 온열패드와 토퍼, 그리고 스프링 매트리스로 구성된 제품이다. 부부가 각자 원하는 취침 온도를 설정할 수 있고, 아이가 태어났을 때 토퍼를 분리해 바닥에 깔고 사용 가능해 많은 신혼부부들의 사랑을 받았다.

이번 가을에는 ‘포시즌 유로5 구스’를 새롭게 선보인다. 최고급 소재로 손꼽히는 거위 깃털을 내장재로 활용한 프리미엄 매트리스로, 호텔에서 느낄 수 있는 안락한 수면 환경을 제공한다. 토퍼 분리 기능은 그대로 유지했고, 토퍼 커버는 세탁이 가능하다.

거실은 부부가 소통할 수 있는 홈카페 스타일로 꾸몄다. 상대적으로 좁은 신혼부부의 거실을 넓어보이게 하는 것에도 중점을 뒀다.

‘유로 404 네스트 소파’는 따듯한 느낌의 패브릭 소재를 적용했다. 장식적인 요소를 줄인 모던스타일 디자인으로 다른 가구와도 무난하게 어울린다. 공간을 넓어 보이게 만드는 스틸 다릿발을 적용한 것도 눈길을 끈다.

‘밀란 303 카린 거실장’은 리모컨 투과가 가능한 스틸 타공판을 적용했다. 여기에 금색 손잡이는 자칫 밋밋할 수 잇는 공간에 포인트가 된다.

부엌이 좁은 신혼집에 적합한 ‘유로 601 원형식탁’도 눈길을 끈다. 가로길이 100cm 로 상대적으로 작게 출시한 식탁이다. 오염과 긁힘에 강한 '페닉스(FENIX)'라는 특수 소재를 상판으로 적용했는데, 스크래치 부분에 헝겊을 올리고 다리미로 열을 가하면 흠집이 사라진다. 광택이 없는 상판으로 음식사진을 찍어 SNS에 올리기에도 좋다. 최근 인기를 얻고 있는 세라믹 상판을 적용한 식탁도 출시할 예정이다.

신혼부부는 침실을 호텔같이 온전한 휴식의 공간으로 꾸미고 나면 드레스룸과 서재에 대한 고민을 시작하지만 공간이 한정적이기 때문에 고민에 빠지곤 한다.

한샘 ‘바흐드레스룸 쉘빙 시스템’(사진=한샘)

한샘 ‘바흐 드레스룸’은 긴장, 짧은장, 서랍장 등 다양한 모듈을 조합해 고객의 동선에 맞춰 효율적인 드레스룸을 연출하는 제품이다. 여기에 올 가을 새롭게 선보이는 ‘바흐 드레스룸 쉘빙 시스템’을 추가하면 작은 방을 드레스룸 겸 서재로 사용할 수 있다. 기존의 ‘바흐 드레스룸’과 함께 설치 가능한 간이 책상 모듈이고, 필요할 때마다 추가로 구매 가능하다. 철제소재를 사용해 기존의 목대선반보다 훨씬 슬림하지만 선반당 30kg 정도의 하중을 버틸 정도로 견고한 것이 장점이다.

‘알로프 선반 시스템’을 활용하면 좁은 방에도 신혼부부의 개성을 살린 취미공간을 꾸밀 수 있다. 다양한 크기의 책상, 선반, 서랍장 모듈이 있어 서재, 게임룸, 홈카페 등 컨셉에 맞춰 다양하게 설계할 수 있다. 좁은 공간에서도 개방감을 줄 수 있는 슬림한 철재 소재를 사용했고 필요시 모듈을 추가 구매할 수 있다. 신혼고객이 선호하는 ‘멜로화이트’, ‘머드그레이’, ‘딥그린’ 색상 중 선택 가능하다.

오는 31일까지 한샘닷컴 이벤트페이지에 접속해 상담신청을 하면 가까운 한샘디자인파크, 한샘인테리어대리점 등으로 안내받을 수 있다. 가구를 300만원 이상 구매하고 결혼여부를 증빙할 수 있는 청첩장을 제출하면 5% 할인 혜택이 주어진다.

한샘 관계자는 “예비 부부들은 결혼 1~2달 전부터 인테리어 상품을 살펴보는 경향이 있는데, 다가오는 신혼시즌에 맞춰 최신 트렌드 디자인에 사용자 편의성까지 고려한 신상품을 출시했다”며” 한샘디자인파크, 한샘인테리어대리점 등 오프라인 매장에서 다양한 가구를 만나보고 3D 인테리어 상담 서비스도 받아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번 신제품은 오는 23일부터 순차적으로 한샘 오프라인 매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이승필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가장 많이 본 뉴스

1 2 3 4 5
item45
ad42

재미있는 테크월드

item47

핫&이슈

item49
ad4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패밀리 제휴업체 Click 하세요!
ad40
default_nd_ad2
default_side_ad3
default_side_ad4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