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신한은행(중국)유한공사,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극복 위한 기부금 전달

기사승인 2020.02.04  11:40:53

공유
default_news_ad2

- 코로나바이러스 피해 복구와 확산 방지 위한 후원금 전달

[테크홀릭] 신한은행 중국 현지법인 신한은행(중국)유한공사는 4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피해 복구와 확산 방지를 위해 중국 우한시 자선총회에 후원금 2백만위안(한화 약3억3천만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우한시 자선총회는 1993년 설립되어 우한시 행정구역 내에 등기된 비영리성, 공익성 단체로 우한시 코로나바이러스 방지 지휘부가 공식적으로 지정한 기부처다. 최근 10여년 동안 1억위안이 넘는 각종 기부금 및 물품을 23만여명에게 지원해 사회적으로 호평을 받고 있는 사회단체이다. 

신한은행(중국)유한공사가 기부한 자금은 우한시 자선총회가 설립한 코로나바이러스방지 전문 기금을 통해 중국 자선법 등 관련 규정을 기반으로 전염자 확산, 긴급 수요처, 자원배치 형평성 등 상황에 따라 안배해 사용될 예정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신한은행(중국)유한공사는 중국 내에서 18개 분지행 및 총행을 통해 기부, 자원봉사, 경제교육 등 다양한 CSR사업을 진행하고 있다”며 “이번 후원이 우한시 주민들의 의료 지원과 바이러스 확산방지에 소중하게 사용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신한은행 #중국 #신종코로나바이러스 #유한공사 #기부

하재화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가장 많이 본 뉴스

1 2 3 4 5
item45
ad42

재미있는 테크월드

item47

핫&이슈

item49
ad4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패밀리 제휴업체 Click 하세요!
ad40
default_nd_ad2
default_side_ad3
default_side_ad4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