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삼성전자, 사내벤처 육성 프로그램 C랩-4개 스타트업 창업 지원

기사승인 2019.12.02  09:00:43

공유
default_news_ad2

- AI 기반 새로운 라이프스타일 경험을 제공하는 4개 기업 스핀오프

[테크홀릭] 삼성전자가 사내벤처 육성 프로그램인 C랩의 4개 우수 과제의 스타트업 창업을 지원한다.

C랩은 삼성전자가 창의적 조직문화를 확산하고 임직원들의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발굴하기 위해 2012년 12월부터 도입한 사내벤처 육성 프로그램이다.

삼성전자는 지난 2015년 8월부터 C랩 스핀오프(spin-off) 제도를 도입해 우수한 C랩 과제들이 스타트업으로 독립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4년만에 145명의 임직원이 스타트업에 도전에 40개 기업을 창업했고, 200여명의 신규 고용 창출과 국내 스타트업 활성화에도 기여하고 있다.

□ 4개 스타트업, AI 기반 새로운 라이프스타일 경험 제공

올해 독립한 4개 스타트업은 인공지능(AI) 기반의 새로운 라이프스타일 경험을 제공하는 기업들로, △ AI 기반 라이팅(lighting) 디바이스를 개발한 '루플(LUPLE)' △ AI 기반 콘텐츠 창작 플랫폼을 제공하는 '툰스퀘어(Toonsquare)' △ 1인 방송 AR 소통 서비스를 개발한 '트리니들(Trineedle)' △ 개인 맞춤형 향 추천·제조 서비스를 제공하는 '조이브로(JoyBro)' 등이다.

'루플'은 빛(LU)와 사람(PEOPLE)의 합성어로, 사람을 이해하는 빛을 통해 삶의 질을 높이자는 취지에서 AI 기반 라이팅 디바이스를 개발했다.

지난 1월 'CES 2019'에서 내장된 카메라를 통해 사용자의 행동을 파악하고 딥러닝해 최적의 집중환경을 제공하는 '온디바이스(On-Device) AI' 라이팅 시제품을 선보였으며, 현재는 생체리듬 케어를 위한 라이팅 제품을 개발하고 있다.

'툰스퀘어'는 텍스트 문맥에 따라 동작과 표정이 변하는 스마트 리소스를 개발해 그림에 소질이 없어도 만화인 툰(Toon)을 쉽게 창작할 수 있는 애플리케이션 '잇셀프(itself)'를 개발했다.

'잇셀프'는 지난 6월 구글 플레이스토어에 시장검증용으로 출시돼 예술∙디자인 분야 인기급상승 앱으로 추천되는 등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잇셀프'에서 제공하는 인물, 배경, 소품, 효과 등 3,000개 이상의 리소스와 AI 기능을 통해 누구나 쉽게 자신만의 웹툰이나 그림일기를 그리고 공유할 수 있다.

'툰스퀘어'는 명화, 포스터, 캐리커쳐 등 복잡하고 어려운 창작 분야까지도 활용할 수 있도록 영역을 확장할 예정이다.

'트리니들'은 1인 방송 화면에 증강현실(AR)을 활용해 이미지 또는 영상을 송출∙소통하는 서비스 '티스플레이(Tisplay)'를 출시했다.

급속도로 성장하고 있는 1인 방송 시장에서 크리에이터와 시청자가 현재는 텍스트로 소통하고 있어 다양한 상황과 감정을 전달하기에 한계가 있다.

'티스플레이'를 통해 크리에이터는 AR을 활용한 이미지 또는 영상을 실시간으로 삽입해 시청자들과 현장감 있는 소통이 가능하다. 특히, AI 기술을 활용해 자연스러운 AR 이미지 합성이 가능하다.

'조이브로'는 사용자가 좋아하는 향을 찾아 향수나 홈 프래그런스(Home Fragrance)제품으로 제공하는 서비스이다.

소비자는 '조이브로'의 추천 레시피를 시향한 후 좋아하는 향을 선택해 원하는 향이 담긴 제품을 주문할 수 있다. 현재 국내 유수의 기업과 협업해 서비스에 필요한 자체 향료 50여개를 개발했다.

'루플', '트리니들', '조이브로'는 'CES 2019'에 참가했고, '툰스퀘어'는 '사우스 바이 사우스웨스트(SXSW) 2018'에 참가했다. 참가한 스타트업들은 글로벌 전시회에서 소비자들의 피드백을 받아 제품과 서비스의 완성도를 높일 수 있었다.

□ C랩 스핀오프 스타트업 지속적 성과 보여

C랩에서 스핀오프한 스타트업들도 지속적으로 좋은 성과를 내고 있다.

이동식 전기차 충전기를 개발 중인 '에바(EVAR)'는 지난해 11월 법인을 설립하고 8개월만에 네이버,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 슈미트(Schmidt)로부터 12억의 투자를 유치했다. 또한, 전기차 충전서비스 규제자유특구로 지정된 제주도에서 '에바'가 관련 사업자로 선정돼 내년부터 2년간 실증사업을 진행할 예정이다.

얇지만 단열성능이 10배나 높은 진공단열재를 판매 중인 '에임트(AIMT)'는 국내 유통 대기업에 친환경 신선식품 패키지 '에코쿨박스'를 공급하는 등 올해만 약 50억의 매출을 달성해 연평균 300%의 매출 성장을 이어가고 있다.

고혈압, 당뇨병 등 만성질환 건강관리 서비스 '유어케어(urCare)'를 제공하고 있는 '이투이헬스(E2E Health)'는 지난달 미국의 1차 의료기관들과 서비스 계약을 성사시켜 미국 의료시장에 진출하게 됐다.

360도 웨어러블 카메라를 만드는 '링크플로우(LINKFLOW)'는 2018년 미국 크라우드 펀딩에서 목표액의 860%를 달성한 데 이어, 올해도 지속적으로 투자를 유치하는 등 누적 투자액 160억원을 기록했다. 특히, 스마트시티 부문과 증강현실(AR)∙가상현실(VR) 부문에서 'CES 2020 혁신상'을 수상하며 3년 연속 혁신상을 수상했다.

□ 2018년부터 'C랩 아웃사이드'로 확대해 운영

삼성전자는 2018년 10월 지난 7년간 축적한 C랩 노하우를 사외로 확대해 사외 스타트업을 발굴하고 지원하는 'C랩 아웃사이드'도 운영하고 있다.

지난 26일 '삼성전자 서울R&D캠퍼스'에서 'C랩 아웃사이드' 데모데이를 개최해 1년간 'C랩 아웃사이드' 프로그램 지원을 받은 20개 스타트업들이 제품과 서비스를 소개했다.

또, 이날 2019년 'C랩 아웃사이드' 공모 진행을 통해 선발된 18개 신규 스타트업도 공개했다.

삼성전자 창의개발센터 한인국 상무는 "앞으로도 우수 아이디어의 스타트업 창업을 지속적으로 지원해 국내 스타트업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삼성전자는 2018년부터 5년간 'C랩 아웃사이드'를 통해 외부 스타트업 300개 육성, 사내 임직원 스타트업 과제(C랩 인사이드) 200개 지원 등 총 500개의 사내외 스타트업 과제를 육성하겠다고 발표했다.

한편, 삼성전자는 CSR 비전 '함께가요 미래로! Enabling People'을 발표하고 삼성 드림클래스, 삼성 주니어∙청년 소프트웨어 아카데미, 삼성 스마트스쿨 등 청소년 교육을 중심으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고 있다.
 
#삼성전자 #사내벤처 #C랩 #스타트업 #창업지원

삼성전자 C랩을 통해 창업에 나서는 과제 참여 임직원들이 화이팅을 외치고 있다.(사진=삼성전자)

이승필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가장 많이 본 뉴스

1 2 3 4 5
item45
ad42

재미있는 테크월드

item47

핫&이슈

item49
ad4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패밀리 제휴업체 Click 하세요!
ad40
default_nd_ad2
default_side_ad3
default_side_ad4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