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LG유플러스-서울시50플러스재단, 사회공헌활동 협력 업무협약 체결

기사승인 2019.03.22  19:05:29

공유
default_news_ad2

[테크홀릭] LG유플러스(부회장 하현회)는 서울특별시 50플러스재단(대표이사 김영대)과 50세 이상 세대의 새로운 도전을 응원하는 사회공헌활동 협력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21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50세 이상 세대를 위한 건강, 여행, 취미 등 다양한 맞춤 정보로 인생 2막에 도움을 주는 미디어 서비스 ‘U+tv 브라보라이프’를 선보인 LG유플러스와 50+세대(만 50세 이상 만 64세 이하)의 성공적인 인생 재설계를 지원해온 50플러스재단이 50세 이상 세대를 위한 지원에 공감, 양사의 핵심 역량을 바탕으로 새로운 사회공헌활동을 진행하기 위해 체결됐다.

양사는 ‘50+브라보라이프!’라는 연간 캠페인을 통해 ▲50플러스캠퍼스 내 ‘스마트라이프 체험존’ 구축 ▲50+유튜브스타 발굴 및 육성 프로젝트 진행 ▲50+강연 페스티벌 개최 등에 상호 협력하고 추가 지원 활동을 발굴한다.

서울시 50플러스재단에서 현재 서부와 중부, 남부 3개소로 운영 중이며 2021년까지 서울 전역에 모두 6개 캠퍼스가 마련될 예정인 ‘50플러스캠퍼스’는 50+세대의 상담, 교육, 일자리, 여가•문화생활을 위한 맞춤형 서비스를 지원하는 곳이다. LG유플러스는 운영 중인 3개 캠퍼스에 건강, 취미, 여행, 피플 등 50+세대 관심 주제 콘텐츠를 한 곳에 모아 쉽게 즐기는 U+tv 브라보라이프를 편안한 환경에서 경험하며 휴식할 수 있는 ‘스마트라이프 체험존’을 구축할 계획이다.

또 양사는 구글과 함께 시니어 유튜브 크리에이터 발굴 및 육성 프로젝트 ‘50+유튜브스타 캠프’를 상반기 내 진행할 예정이다. 전국 시니어를 대상으로 참가자 모집 후 전문강사 및 유명 유튜버의 멘토링, 디지털 콘텐츠 제작 교육 등으로 새로운 미디어를 통해 인생 제 2막 성공을 꿈꾸는 50세 이상 세대의 도전을 지원할 계획이다.

LG유플러스는 은퇴 후 두 번째 직업을 찾은 성공사례와 월 수입, 초기 투자 비용, 전국 교육 기관 등 실제 도움이 되는 창업 노하우를 담은 U+tv 브라보라이프의 자체제작 콘텐츠 ‘나의 두 번째 직업’ 기획 경험을 살려 50세 이상 세대를 위한 강연 페스티벌 및 문화 축제 진행에 나선다. ‘브라보 50+강연 페스티벌’을 통해 인생 후반기 새로운 방향을 찾거나, 바쁜 일상으로 내면을 제대로 돌보지 못한 장년층을 위한 의미 있는 모색과 성찰의 기회를 제공할 것으로 예상된다.

LG유플러스 스마트홈부문장 현준용 전무는 “은퇴 이후에도 계속 배우고 새로운 일을 시작하고 싶어하는 등 삶에 대해 적극적이고 긍정적인 시각을 가진 50세 이상 세대를 지원하는 뜻 깊은 일에 함께하게 됐다”며 “50플러스재단과의 상호 협력을 통해 사회적 공유 가치 창출에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LG유플러스가 지난 2월 선보인 U+tv 브라보라이프는 ▲서울대학교병원 공동 제작 건강 프로그램 등 자체 제작 차별화 콘텐츠 ▲건강•취미•여행 등 원하는 콘텐츠를 쉽게 찾는 주제별 카테고리 구성 ▲쉽고 편안한 사용자 환경(UI)이 특장점이다. 기존 U+tv 고객의 경우 별도 추가 요금 없이 무료로 이용 가능하다.

이승필 기자 philph@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가장 많이 본 뉴스

1 2 3 4 5
item45

재미있는 테크월드

item47

핫&이슈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패밀리 제휴업체 Click 하세요!
ad40
default_nd_ad2
default_side_ad3
default_side_ad4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