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롯데 유통사업부문, 글로벌 청년&스타트업 창업대전 진행

기사승인 2019.02.22  19:02:58

공유
default_news_ad2

(사진=롯데쇼핑)

[테크홀릭]   롯데 유통사업부문은 창업기업을 발굴하고 보유하고 있는 인프라를 통해 국내의 창업기업이 국내.외 유통채널에 진출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2015년부터 ‘글로벌 청년&스타트업 창업대전’을 진행하고 있다고 22일 밝혔다.

‘글로벌 청년&스타트업 창업대전’은 매년 총 300개 창업기업들이 참여해, 롯데 유통사업부문 소속 롯데백화점, 마트, 슈퍼, 하이마트, 롭스, e커머스, 세븐일레븐, 홈쇼핑, 자산개발 등 9개 사 150명의 국내.외MD(상품기획자)들로부터 참여기업들의 경쟁력과 시장성, 마케팅 역량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 받을 수 있는 자리다.

또한, 창업 벤쳐스쿨과 창업가 대전을 통해 롯데 유통사업부문의 유통 노하우를 전수 받고 시장에서의 평가를 받을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이번에 진행하는 해외 판촉전도 ‘글로벌 청년&스타트업 창업대전’의 일환이며, 총 70개 청년 창업 기업이 참여해 2월(22~25일)에는 롯데마트의 베트남 고밥점과 3월(22~25)일에는 인도네시아 간다리아시티점에서 열린다.

해외 판촉전에 선보이게 되는 품목은 천연치약, 키보드, LED램프, 숙취 해소제, 완구까지 다양한 카테고리이며, 베트남 시장에서의 냉정한 평가를 받을 예정이다.

또한, 베트남 고객을 대상으로 하는 해외 판촉전이 진행되기 하루 전에는 베트남 내의 유통 MD (상품기획자)가 참여하는 수출 상담회도 진행한다. 이를 통해 청년 창업가들에게 수출의 기회를 열어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실제로, 작년 ‘글로벌 청년&스타트업 창업대전’을 통해 해외 판촉전까지 참여했던  ‘JS아이디어’의 상품이 현지에서 뜨거운 반응을 일으키기도 했다.

해당 상품은 아쿠아 슈즈로, 해외 판촉전에서는 준비 물량을 가장 빠른 시간 내에 완판했으며, 수출 상담회를 통해 성사된 계약으로, 작년 한해 누적 수출액이 10만불을 넘는 성과를 보이기도 했다.

이원준 롯데 유통사업부문 부회장은 “다양한 소통 창구를 통해 청년 창업가들의 애로사항에 귀 기울여 듣고 있다”며, “’글로벌 청년&스타트업 창업대전’을 통해 청년 창업가들이 치열한 시장경제에서 자생력을 갖을 수 있도록 롯데 유통사업부문에서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롯데 유통사업부문은 ‘세상을 잇습니다’ 라는 슬로건을 제정해 활동을 이어가고 있으며, 유통업이 생산자와 소비자를 ‘잇는’ 업이라는 의미를 담아, 롯데 유통과 지역 사회 소외계층을 잇고, 롯데 유통과 파트너사를 잇기 위한 다양한 노력을 경주하고 있다. 

김태순 기자 kts007@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가장 많이 본 뉴스

1 2 3 4 5
item45
ad42

재미있는 테크월드

핫&이슈

ad4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패밀리 제휴업체 Click 하세요!
ad40
default_nd_ad2
default_side_ad3
default_side_ad4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