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홍준표 댓글로 일어선 정권, “민주당과 긴밀히 댓글 공작을 해왔던 것으로 드러났다”

기사승인 2018.04.16  16:03:01

공유
default_news_ad2

사진=홍준표 페이스북

16일,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가 김경수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연루 의혹이 있는 드루킹의 여론조작 사건에 대해 “댓글로 일어선 정권은 댓글로 망할 수 있다는 것을 여실히 보여주는 사건”이라고 말해 이목을 사로잡았다.

홍 대표는 이날 오전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자유한국당 6·13 지방선거 정치공작 진상조사위원회 전체회의’에 참석해 “문재인 정권은 국정원 댓글 사건으로 시작해서 세월호 사건으로 탄생한 정권”이라며 “그런 정권이 지난 대선 때부터 민주당과 긴밀히 댓글 공작을 해왔던 것으로 드러났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김경수 의원은 드루킹과 오고 간 문자만 제대로 수사가 되면 진상이 바로 드러날 것”이라며 “김 의원은 본인이 떳떳하다면 여론 조작에 어느 정도 관여하고 가담했는지 언론에 공개하고 국민으로부터 판단을 받으면 된다”고 말했다.

홍 대표는 또 “안희정도 가고, 정봉주도 가고, 김기식도 가고, 김경수도 갔다”며 “정치경력 23년 동안 집권 초기에 이렇게 무너지는 정권은 처음 봤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제는 줄줄이 갈 사람만 남았다”며 “이기붕의 자유당 말기 시절 같다”고 덧붙였다.

아울러 홍 대표는 민주당과 문재인 대통령 지지자들의 행태에 대해 “민주당이 자기들한테 불리한 이야기를 한다고 고발해서 수사해보니 자기편이 걸렸다”며 “그랬더니 이번에는 거꾸로 자기편을 욕하면서 덮기에 바쁘다”고 말했다.

 

김어진 기자 eojin_kim@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가장 많이 본 뉴스

1 2 3 4 5
item45

재미있는 테크월드

item47

핫&이슈

item49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패밀리 제휴업체 Click 하세요!
ad40
default_nd_ad2
default_side_ad3
default_side_ad4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