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금윰감독원, 신한금융그룹 채용비리 조사 착수

기사승인 2018.04.10  12:23:12

공유
default_news_ad2

- 신한은행, 신한카드, 신한캐피탈 등 3사

 

금융감독원(원장 김기덕)이 신한금융그룹(회장 조용병)의 채용비리 관련 조사에 공식 착수할 예정이라고 10일 밝혔다.

금감원은 이번 조사를 통해 신한금융의 임직원 자녀 채용의 적정성과 함께 금감원 채용비리 신고센터를 통해 접수된 신한금융 관련 제보 건을 점검할 방침이다.

금감원이 현재 검사 대상으로 정한 신한금융그룹 소속 회사는 신한은행(은행장 위성호), 신한카드(대표이사 임영진), 신한캐피탈(대표이사 설영오) 등 3개사다.

금감원 여신금융 검사국 관계자는 “오는 12일부터 조사에 착수할 계획”이라며 “신한은행은 7영업일, 신한카드와 신한캐피탈은 5영업일 동안 검사를 실시할 예정이지만 필요시 연장도 가능하다”고 전했다.

이창환 기자 shineos@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가장 많이 본 뉴스

1 2 3 4 5
item45

재미있는 테크월드

item47

핫&이슈

item49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패밀리 제휴업체 Click 하세요!
ad40
default_nd_ad2
default_side_ad3
default_side_ad4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