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넷마블, ‘선택적 근로시간제’ 도입…임직원 '워라벨' 향상

기사승인 2018.03.12  15:45:43

공유
default_news_ad2

- 코어타임 5시간 외 자율선택 근무, 16시 퇴근도 OK

 

넷마블이 근로 시간을 유연하게 조절할 수 있는 제도 도입으로 임직원 업무 효율성 증진과 행복한 일터 만들기에 한걸음 다가선다.

넷마블(대표이사 권영식)은 임직원들의 ‘워라벨(일과 삶의 균형)’ 향상을 위해 오는 13일부터 하루 5시간 이상 근무를 조건으로 출퇴근시간을 자유롭게 정할 수 있는 ‘선택적 근로시간제’를 전면 도입한다고 밝혔다.

이번 선택적 근로시간제는 임직원이 월 기본 근로시간 내에서 직원간 업무 협업을 위한 코어타임(10시~16시, 점심시간 1시간 포함)을 제외한 나머지 업무시간을 자율 선택·조절할 수 있는 제도다. 임직원 스스로 출퇴근 시간을 조정할 수 있게 되면서 오후 4시 퇴근도 가능해졌다.

특히 넷마블은 선택적 근로시간제 도입과 함께 야간(평일 22시~08시)과 휴일, 그리고 월 기본 근로시간을 초과하는 연장근무도 일체 금지키로 했다. 연장근로가 불가피할 경우에는 반드시 ‘사전 연장근로 신청’을 해야 한다.

넷마블 권영식 대표는 “선택적 근로시간제 도입으로 임직원의 유연한 근로시간 관리를 통한 업무 효율성 및 일과 삶의 균형이 증진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이를 확고히 정착시키고 직원 복지를 확산해 임직원의 삶의 질 향상과 효율적 기업문화 안착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한편 넷마블은 건강한 조직문화를 정착하고자 지난해 2월부터 게임업계 최초로 야근·주말근무 금지, 탄력근무제 도입, 종합건강검진 확대, 임신기 근로시간 단축제 등을 포함한 ‘일하는 문화 개선안’을 시행해오고 있다.

이창환 기자 shineos@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가장 많이 본 뉴스

1 2 3 4 5
item45

재미있는 테크월드

item47

핫&이슈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패밀리 제휴업체 Click 하세요!
ad40
default_nd_ad2
default_side_ad3
default_side_ad4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